산수유

산수유

깊고 어둔 밤, 늦도록 이야기 나누었네,
가슴에 묻고사는 참 오래된 기억들.
떠올리는 것만도 고통 번져버리는.
내일이 없는 듯이 새벽에야 잠들어,
아침에 만났네. 눈부시게 노란 산수유꽃

공병훈. 협성대학교 미디어영상광고학과 교수. 서강대학교 신문방송학과 박사 미디어 경제경영 전공, 연세대학교 경제학과 졸업. 1964년생. 창작과비평사, 동방미디어, 교보문고, 푸른엠앤에스, 세계미디어플러스 등에 재직함. 소셜 미디어와 콘텐츠, 플랫폼, 홍보, 컨설팅 분야 실무자이자 현장 연구자. hobbits84@gmail.com

댓글 남기기